뉴스 > 연예

‘우아한 가’ 임수향X이장우, 1cm 눈맞춤…만년필 로맨스 포착

기사입력 2019-08-15 16: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임수향 이장우 사진=삼화네트웍스
↑ 임수향 이장우 사진=삼화네트웍스
‘우아한 가(家)’ 배우 임수향, 이장우가 1cm 거리만을 남겨둔, ‘만년필 눈맞춤’ 순간을 선보였다.

15일 MBN 드라맥스 새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 측은 임수향과 이장우의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 이장우는 서로를 향해 다가서다 눈빛이 딱 맞았다. 극 중 모석희(임수향 분)와 허윤도(이장우 분)가 방 안에 단둘이 남아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갑자기 모석희가 만년필 한 자루를 꺼내와 허윤도의 가슴에 툭 꽂는 돌발 행동을 한 후 허윤도는 얼떨결에 가까이 다가온 모석희를 빤히 응시하게 된다.

두 걸음 다가선 모석희와 한 걸음 다가선 허윤도의 눈맞춤이 발발한 가운데, 과연 서로의 눈길을 피하지 않는 두 사람이 어떤 인연을 맺어나갈 것인지 궁금증을 끌어내고 있다.

임수향, 이장우의 ‘만년필 눈맞춤’은 지난 7월 25일 경기도 파주시에서 촬영됐다. 임수향-이장우는 달콤 쌉쌀한 투샷 촬영을 앞두고 서로 어깨를 나란히 한 채 함께 대본을 정독하는 등 호흡을 최대한 끌어올리기 위한 리허설을 진행했다. 더욱이 임수향이 머뭇거리자 이장우가 파안대소하며 만년필을 꽂을 수 있도록 자세를 고쳐 잡는 등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본격적인 촬영이 시작됐다.

막상 카메라가 돌아가자 임수향은 순수하면서도 도도한 모석희로 변신해 이장우에게 망설임 없이 다가섰고, 이장우는 덤덤하게

받아들이며 눈길을 피하지 않는 허윤도로 분해 미묘한 분위기를 완성했다. 두 사람은 역할에 깊이 빠져들어 ‘컷’소리가 날 때까지 서로를 응시하며, 열정적으로 몰입했다.

한편 MBN 드라맥스 새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家)’는 ‘레벨업’ 후속으로 오는 21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청와대 민정 '부실 검증' 정황…책임론 불가피
  • 추미애, 라임·윤석열 가족사건 수사지휘권 발동…"윤석열 배제"
  • 인천서 독감 백신 맞고 이틀 뒤 숨져…"부검 후 조사"
  • "담배 피우지 마" 격분…병실서 흉기 난동 후 방화
  • '사람이 먼저다' 문구 만든 최창희, 국감서 류호정에 "어이!"
  • '어선 NLL 넘어가는데' 해경은 손 놓고 군은 늑장 대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