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 웃게 만든 맞선남 누구? `화사한 변신`

기사입력 2019-08-20 14: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김세정이 화사한 옷을 입고 180도 달라진다.
KBS2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극본 김민주, 연출 이정미, 제작 JP E&M)에서 김세정(홍이영 역)이 평소와 다른 차림으로 맞선을 본다고 해 이목을 끌고 있다.
앞서 홍이영(김세정 분)은 장윤(연우진 분)에게 점점 마음이 기울어 그에게 계속 연락을 하지만 그는 오히려 연락을 피하고 눈길조차 주지 않고 있다. 그의 무시가 점점 커지자 홍이영은 “우린 대체 무슨 사이에요?”라며 발끈해 안방극장에 안타까움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그는 자신의 집까지 침입해 몰래카메라를 설치해 경악하게 했던 전 남자친구 문재형(김상균 분)이 갑자기 찾아와 다시 만나자는 얘기에 기겁하며 도망가던 중 장윤을 만나 도움을 받은 상황. 문재형이 “형이 누나 뭐라도 돼요?”라 발끈하자 장윤이 “되면 어쩔 건데”라고 받아쳐 홍이영의 마음을 혼란스럽게 만들었다.
본인의 마음을 들었다 놨다 하는 장윤과 문재형 때문에 심란한 가운데 홍이영은 이들이 아닌 또 다른 사람과 만난다고 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평소 머리를 하나로 질끈 묶고 후줄근한 셔츠와 화려한 색깔의 추리닝 바지를 즐겨 입는 그가 화사한 원피스를 입고 등장한다고.
또한 잃어버린 기억에 스트레스받고 미간을 찌푸렸던 표정과 달리 상대방에게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그는 왜 맞선을 보게 된 건지, 그의 맞선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지 호기심을 한껏 자극하고 있다.
평소 수수한 옷차림만 보던 장윤은 홍이영의 180도 변한 모습을 보고 어떤 반응을 보일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홍이영의 변신이 공개될 ‘너의 노래를 들려줘’ 11, 12회는 오늘(20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구속…이재명 수사 본격화?
  • 3만 6,159명 확진…중대본 "코로나 지정 병상 순차적 해제"
  • 정성호 "윤 대통령, 실수 인정하면 해프닝으로 끝날 일"
  • '인육캡슐' 사라지나 했더니 또…지난 6년간 '1,065정' 적발
  • [인터넷 와글와글]"단속 걸리자 발길질"/'이상한' 물품보관함/길 잃은 양떼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