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빅히트 윤석준 “BTS 팬미팅 경제효과=글로벌 유니콘 기업 4개”

기사입력 2019-08-21 10: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방탄소년단 경제효과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 방탄소년단 경제효과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윤석준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공동대표가 그룹 방탄소년단의 경제 효과를 전했다.

21일 오전 서울 대치동 섬유센터에서는 ‘공동체와 함께하는 빅히트 회사 설명회’가 진행됐다.

윤석준 대표는 고객 중심의 발표를 이어나갔다. 그는 “공연 당일을 중심으로 앞뒤 몇주간 팝업 스토어와 전시회를 열 것이다. 콘서트를 테마로 하는 축제의 장이 열리는 것이다”라고 계획을 전했다.

윤 대표는 “최근 방탄소년단 스타디움 투어 당시 일주일 씩 팝업 스토어를 열어 10만 명이 즐겼다. 온라인에서 소통하던 팬들이 대형 전광판 앞에서 노래를 부르고 소통하는 모습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이어 “오는 10월 파이널 콘서트에도 해외 도시와 온라인 상에서 팝업 스토어가 열릴 것이다. 이런 문화 행사의 개최는 도시 경제를 활성화 시킬 것이다”라며 “실제

데이터로도 입증된 바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부산, 서울에서 열린 팬미팅 당시 경제 효과가 부산은 1355억 원, 서울은 3458억 원으로 나타났다. 부산은 6일간, 서울의 3일간 경제 활동을 대체할 수 있는 수준이다. 이는 글로벌 유니콘 기업을 4개나 일굴 수준이다”고 밝혔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사진 잘 나오게 비 좀 왔으면" 김성원, 당원권 6개월 정지
  • 3중 추돌사고 내고 운전자 행방 묘연…가양대교서 실종의심 신고
  • 신림동 고시원 건물주 살해 용의자 긴급체포…30대 세입자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