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정재♥임세령 동반 포착, 누리꾼 응원 “잘 어울려...행복하길"

기사입력 2019-11-05 15: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재은 인턴기자]
배우 이정재(47)와 임세령(42) 대상그룹 전무가 미국 LA에서 열린 행사에 동반 참석한 사실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이 두 사람의 사랑을 응원했다.
5일 외신에 따르면 이정재와 임세령은 지난 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LA 카운티 미술관에서 열린 '2019 LACMA 아트 필름+갈라 행사'(이하 ‘LACMA’)에 동반 참석했다.
'LACMA'는 영화 프로그램 확장을 위해 전 세계 유명 배우와 감독들을 초청해 운영기금을 모금하는 연례행사다. 모인 기금은 LA 카운티 미술관의 다양한 문화예술 관련 프로그램에 사용된다.
이날 이정재와 임세령은 화려한 의상과 비주얼을 뽐내며 레드카펫에 함께 섰고, 영화 관계자들과 모여 밝은 미소로 단체 사진을 찍기도 했다. 이 행사에는 배우 이병헌을 비롯해 봉준호 감독도 참석했다.
앞서 이정재와 임세령은 지난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해외로 각각 출국하는 모습이 포착돼 화제를 모았다. 당시 이정재 소속사는 두 사람의 출국에 대해 "개인 일정이라 알지 못한다. 확인해줄 수 없다"며 말을 아낀 바 있다.
이정재와 임세령의 미국 행사 동반 참석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두 사람의 사랑을 응원했다.
누리꾼들은 “둘이 잘 어울리네요. 응원합니다”, “사랑하면 닮는다는데 분위기가 좀 닮은 듯”, “악플 신경 쓰지 마세요”, “맘껏 사랑하고 행복하시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정재와 임세령은 5년째 열애 중이다. 2015년

1월 1일 열애설이 터지자 “조심스럽게 만남을 시작했다”며 교제를 인정하며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이정재는 오는 11일 신민아, 김갑수 등과 함께한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시즌2’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임세령은 대상그룹 임창욱 명예회장의 장녀로 현재 대상그룹에서 전무를 맡고 있다.
stpress1@mkinternet.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정영학 육성 첫 공개…"대장동 개발구역 지정" 언급
  • [단독] "황무성, 사직서 쓰고 재신임 받으라"…녹음파일 입수
  • "결혼·장례 자금 대출 한도 예외"…내일 가계부채 대책 발표
  • 법원 공무원도 '포주'였다…8,800여 차례 성매매 알선
  • 이재명, '소시오패스'에 분노하더니…일반인에게 "정신병자 같다"
  • [영상] "이런 경우는 처음"…아이 친 택시에 부모가 건넨 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