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전도연 "정우성과 호흡, 만족스러워"

기사입력 2020-02-03 16:25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전도연이 정우성과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3일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김용훈 감독을 비롯해 배우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 윤여정 신현빈 정가람이 참석했다.
전도연은 정우성에 대해 “영화를 보고 난 뒤 느낌은 만족스러운 호흡”이라고 밝혔다.
이어 “첫 신부터 정우성과 오래된 연인 관계를 설명해야 하는 신이었기에 현장에선 많이 어색한 부분이 있었다. 아무것도 아닌 것 같은데, 아무것도 아닌 걸 표현하는 게 어렵더라”고 설명했다.
또한

전도연은 “막상 적응하고 나니 촬영이 끝나서 아쉽다는 생각이 들었다. 또 한 번 기회가 된다면 정우성과 좋은 작품으로 다시 만나고 싶다”고 덧붙였다.
일본 소설을 영화화한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12일 개봉.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