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살림남2` 김승현父, 아들과 산중생활 하게 된 사연은?

기사입력 2020-02-05 10: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김승현 아버지와 동생 승환이 혹독한 겨울 산중 생활을 견뎌낼 수 있을까.
5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김승현 아버지와 동생의 좌충우돌 혹한기 템플 스테이가 그려진다.
어머니의 무시와 막말에 마음이 상한 아버지는 아들 승환과 함께 산속 절로 들어갔다. 평소 동경하던 자연인의 삶에 한껏 들떠 있던 아버지는 나무도 하고 장작도 패며 “오길 잘했다”면서 산중 생활에 만족해했다.
하지만 청소, 설거지에 이불 빨래까지 고된 수행과 더불어 며칠째 이어지는 고기 없는 식사에 점차 불만이 쌓여갔다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버지는 어머니가 잘못했다며 제발로 찾아오기 전까지는 결코 집으로 가지 않겠다고 굳게 다짐해 과연 이들 부자의 좌충우돌 산중 생활이 어떻게 펼쳐질지 관심이 집중된다.
오랜만에 김포 본가를 찾아

온 김승현을 반기던 어머니는 갑자기 불같이 화를 내며 집으로 돌려보냈다. 어머니가 그토록 그리워하던 아들을 내쫓다시피 한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이번 기회에 아버지가 어머니의 사과를 받아내고 두 사람간 오랜 전쟁(?)을 끝낼 수 있을지는 오늘(5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 공개된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사면론' 선 그은 문 대통령 "지금은 말할 때 아니다"
  • [속보] 문 대통령 "윤석열, 문재인 정부의 검찰총장"
  • '푸틴 정적' 나발니, 독일서 귀국…러시아 공항서 곧바로 체포
  • 코로나19 신규확진 389명…오늘부터 카페·종교시설 운영 완화
  • [굿모닝월드] 영국이야 북극이야…신나는 북극곰들
  • 취소 간 보나?…올림픽 개최 말 바꾸는 일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