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남경읍 사업실패 “극단적 생각도 했지만 제자들 덕분 희망 찾았다”

기사입력 2020-02-05 11: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남경읍 사업실패 사진=MBC ‘사람이 좋다’ 캡처
↑ 남경읍 사업실패 사진=MBC ‘사람이 좋다’ 캡처
남경읍이 사업실패 했던 당시를 떠올렸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서는 배우 남경읍이 출연했다.

남경읍은 과거 연기 아카데미를 세워 후배들을 양성했다. 그러나 수강생 200여명이 다닌 400평 아카데미는 한순간 무너졌다.

남경읍은 “저하고 동생이 동업하던 사람이 장난을 쳐서 제 운명이 거기서부터 아주 그냥 힘들게 변해버렸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별 많은 생각을 했다. 극단적인 생각도 했다”면서 “나만 살자고 이

생을 마감하면 나는 편할지 모르겠지만 남아있는 사람은 어떻게 하냐. 집사람이라든지 딸이라든지, 동생들 주변의 사람들이 얼마나 고통 받겠나 싶더라”고 심경을 말했다.

남경읍이 시련 속에 희망을 찾은 이유는 4000여 명의 제자들 덕분이다. 그의 제자로는 조승우, 황정민 등이 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정부, 일본 수출규제 WTO 제소에 반도체 업계 '촉각'
  • 인천 부평구 공무원 2명 확진…'교회·PC방'
  • 시위 저지에 전투헬기 '블랙호크'까지 띄웠다
  • 내일 '3차 등교' 앞두고 534개교 등교중지
  • 진중권, 우희종 향해 "대꾸도 싫은데…" SNS 설전
  • KBS '여자화장실 몰카범' 용의자는 공채 개그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