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디오쇼’ 박명수, 워킹맘 고충 대변 “지원금 보단 아이 돌봐줄 사람 필요”

기사입력 2020-02-05 11: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박명수 워킹맘 고충 토로 사진=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캡처
↑ 박명수 워킹맘 고충 토로 사진=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캡처
‘라디오쇼’ 박명수가 워킹맘의 고충을 대변했다.

5일 오전 방송된 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에서는 방송인 에바와 박영진이 출연하는 ‘에vs박’ 코너가 진행됐다.

DJ 박명수는 워킹맘들이 지원금이 많이 나와도 아이를 돌봐줄 사람이 없어 고충을 겪고 있는 상황을 언급하며 “워킹맘들의 본질적인 문제를 해결해 줘야 애기가 나온다. 비용이 많이 들어도…”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워킹맘들은 일을 해도 걱정이고, 집에서 애기를 봐도 돈을 못 버니 걱정이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워킹맘들의) 시부모분들이 아프시거나 안 봐주신다는 분도 있다. 그러니까

돌봐줄 사람이 없으니 아이를 안 낳는 거다”라며 문제를 지적했다.

박명수는 “아이를 키우는 것에 돈이 많이 들어서 (나라에서) 카드를 주는 것도 감사하고 유용하다. 그렇지만 나라가 아이를 낳으면 신경써준다고 해도 원초적인 문제는 이런 것들이다”라며 워킹맘들의 고충을 설명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백신 의료진부터, 하반기 전국민 대상…'골라맞기' 안 돼
  • [속보] 김진욱 "공수처 차장, 판사 출신 여운국 변호사 제청"
  • 檢, '통진당 재판 개입' 이민걸·이규진에 징역 2년6월 구형
  • '강풍경보' 제주공항, 항공기 결항·지연 속출
  • 새 차로 사슴 두 마리 친 뒤 22억 복권 당첨된 미국 남성
  • "과도한 엉덩이 수술 때문"…모델 조셀린 카노 '사망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