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배우 임영규 "유산 165억 탕진 뒤, 아침에 눈 뜨지 않길 기도"

기사입력 2020-03-16 08:27 l 최종수정 2020-03-16 08: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배우 임영규 / 사진=MBN '현장르포 특종세상' 방송프로그램 캡처
↑ 배우 임영규 / 사진=MBN '현장르포 특종세상' 방송프로그램 캡처

배우 임영규가 방송에 출연해 최근 소식을 전했습니다.

임영규는 지난 13일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에 출연했습니다.

그는 부모로부터 유산을 165억 원을 상속받고 미국으로 떠났습니다. 미국에서의 초호화 생활도 잠시, 임영규는 사업 실패로 2년6개월 만에 재산을 모두 탕진했습니다.

임영규는 충격을 잊기 위해 술을 마셨고 결국 알코올 중독자가 됐습니다.

그는 "제발 내일 아침에 눈 뜨게 하지 말라고 기도를 했다"며 "찜질방 생활을 하다가 비용이 밀려서 쫓겨났다"고 털

어놨습니다.

이어 "지하철을 타고 가다가 전도사를 만났다. 지금은 교회 청소를 하며 살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는 현재 건물주의 도움으로 반값에 원룸에서 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임영규는 "나에게는 대궐같은 집"이라며 "미국에서 살던 5000평짜리에 비하면 진짜 말도 안되지만 나는 지금이 좋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오미크론 명명 논란…기존 백신 유효?
  • 대선 D-100…'높은 비호감' 속 '표심 안갯속'
  • 주말도 4천 명 육박…사망자·위중증 모두 '역대 최다'
  • 광주 찾은 이재명 "5·18 안 끝나…역사왜곡 단죄법 만들 것"
  • [정치톡톡] D-100, 역대 여론조사와 결과 / 지역 순회 경쟁 / 부인 비판 치열
  • 김혜수-유해진, 결별 10년 만에 '타짜' 화보서 쿨한 재회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