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서동주 “새 에세이는 내 일기, 자극적 내용 無” 속상함 토로

기사입력 2020-06-30 09: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서세원, 서정희의 딸 서동주가 에세이 발간을 앞두고 속상한 심경을 토로했다.
서동주는 30일 자신의 SNS에 “'샌프란시스코 이방인' 책이 다음 주에 출간되면 알게 되시겠지만, 책 내용은 제 일기인 만큼 자극적이지 않을뿐더러 살해니 뭐니 그런 무서운 단어는 들어가 있지 않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 블로그를 예전부터 지켜보고 계셨던 분들은 이미 아실 테지만, 제 일기엔 감정적이고 강한 표현은 없다. 오히려 그 반대다. 기사가 쓸데없이 자극적으로 난 걸 보고 속상해서 밤새 한숨도 못잔 사람으로서 답답해서 한마디 써 본다. 이미 오해는 퍼질 만큼 퍼

졌겠지만”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눈물이 나네', '차라리 책이 빨리 나오길'이라는 해시태그로 속상한 심경을 드러냈다.
한편 서동주는 오는 7월 6일 자신의 이야기를 담은 에세이 '샌프란시스코 이방인' 출간을 앞두고 있다. 해당 에세이에는 아버지와 절연한 사연 등이 담긴 것으로 알려져 출간 전부터 관심을 모으고 있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빗속에 떠난 마지막 길…고향 창녕에서 영면
  • 대법, '허위사실 유포 혐의' 이재명 16일 최종 선고
  • 백선엽 장군 빗속 추모 이어져…통합당 "대통령 조문해야"
  • 1차 사고 유발자도 '민식이법' 적용…"다툼 여지 있다"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폭력 이어져…법 보호받고 싶어"
  • 200mm 넘는 물 폭탄에…'사망·침수·산사태' 곳곳 상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