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BC, 카카오M과 MOU 체결…디지털·글로벌 콘텐츠IP 사업 협력

기사입력 2020-06-30 13: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MBC가 카카오M과 손잡고 디지털·글로벌 콘텐츠IP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MBC는 30일 상암 MBC 사옥에서 박성제 MBC 대표이사 사장, 김성수 카카오M 대표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양사의 디지털·글로벌 콘텐츠IP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의 핵심 내용은 △MBC 주요 콘텐츠의 디지털IP화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TV·디지털 드라마 기획·제작 △양사의 콘텐츠를 활용한 마케팅·커머스 사업 추진이다. 양사는 막강한 영향력과 화제성을 갖춘 MBC의 주요 프로그램들을 기반으로 디지털 콘텐츠를 기획·제작하여, 카카오M을 통해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양사의 크리에이티브 역량을 활용해 글로벌 시장을 타깃으로 한 드라마를 공동으로 기획·제작하는 등 글로벌 트렌드에 적합한 TV·디지털 드라마IP 개발에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뿐만 아니라 콘텐츠를 활용한 마케팅·커머스 사업을 추진하며, 이를 위해 합작법인을 설립하는 등 다양한 협업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양사는 오랫동안 축적된 MBC의 강력한 콘텐츠 제작 및 크리에이티브 역량과 오리지널 영상 콘텐츠 제작 역량을 비롯한 기획-제작-유통을 아우르는 카카오M의 디지털 콘텐츠 사업 경쟁력을 결합하여 콘텐츠 산업에서 새로운 성장 동력을 발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산업 내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업을 확대함으로써 콘텐츠IP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동시에 미디어 및 콘텐츠 산업의 성장을 이끌어가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MBC 박성제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 협력은 카카오M과 카카오 공동체가 보유한 최고의 콘텐츠, 마케팅, 플랫폼 역량과 MBC가 오랜 시간 동안 축적한 콘텐츠 제작 능력을 기반으로 한 탁월한 프로그램, 이른바 ‘텐트폴IP’의 결합이다. 양사의 만남은 ‘핏이 잘 맞는’ 최고의 궁합이라고 생각한다” 라고 이번 MOU의 의미를 평가했다. 이어 “이번 MOU를 통해 MBC의 뛰어난 콘텐츠가 카카오M과 만나 시청자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게 되기를 희망한다” 며 큰 기대를 나타냈다.
카카오M 김성수 대표는 “독보적인 콘텐츠IP와 크리에이티브를 보유한 MBC와 차별화된 오리지널 디지털 콘텐츠 사업 역량을 갖춘 카카오M이 힘을 합쳐, 플랫폼의 경계를 허물고 양사의 사업 경

쟁력을 높이는 시너지를 창출해낼 것”이라며, “특히 카카오M은 콘텐츠IP 발굴 및 확보, 자체 제작 역량 강화를 위해 과감하게 투자해 온 만큼 이번 협력을 통해 카카오M의 오리지널 디지털 콘텐츠 사업 경쟁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고 전했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민주당 오영환 의원 확진자 접촉 '국회 비상'…이낙연 의원 등 자가격리
  • [속보] 윤석열 주재 전국 검사장 회의 9시간 만에 종료
  • '코로나19 청정구역' 경남 통영, 첫 확진자 발생
  • 광주 일곡중앙교회 예배 참석자 2명 확진…800명 전수 검사
  • 박지원 국정원장 "문 대통령에 감사…국정원 개혁에 매진하겠다"
  • 마스크 안 쓰고, 아파도 사우나행…'방판업체'서 코로나19 급속전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