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네이트, 7월 7일부터 연예뉴스 댓글 폐지(공식)

기사입력 2020-06-30 13: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포털사이트 네이트가 7월 7일 연예 뉴스 댓글 서비스를 폐지한다. 이로써 다음과 네이버에 이어 네이트까지 3대 포털 연예 뉴스에서 댓글이 사라진다.
네이트는 30일 뉴스 섹션 공지를 통해 "7월 7일부터 연예 뉴스에서 댓글 서비스를 종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네이트는 "연예 뉴스 댓글이 방송 프로그램이나 연예인을 응원하는 순기능 외에 역기능에 대한 우려를 말씀해주시는 사용자의 의견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네이트는 연예 외 다른 분야 뉴스에는 댓글 서비스를 계속 제공하지만, 이용자들의 댓글 사용 이력을 공개하기로 했다. 네이트는 다른 공지 게시글을 통해 "7월 7일부터 'MY 댓글'이 다른 사용자

에게도 공개된다"고 안내했다.
네이트는 그동안 'MY 댓글' 공개 여부를 사용자가 선택하도록 해왔으나 "갈수록 댓글의 사회적 책임이 강조되고 있다"며 공개 여부 설정을 없앤다고 밝혔다.
한편, 다음은 지난해 10월, 네이버는 올해 3월부터 연예뉴스 댓글을 없앴다.
sje@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홍준표 "23년 전 산 집값 올랐다고 비난…좌파들 뻔뻔"
  • 서울 중랑구, 러시아서 입국한 거주자 코로나 확진…관내 44번째
  • 전남 공무원 1명 코로나19 확진…영암 금정면사무소 폐쇄
  • 부동산 정책에 뿔났다…실검 등장한 '소급위헌 적폐정부'
  • "한계 도달했다"…마트서 마스크 진열대 부수고 난동 부린 미 여성
  • 경찰, 김건모에 '무고' 고소당한 여성 불기소 의견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