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vs이지훈, 살벌한 몸싸움 "다시는 나타나지 마"

기사입력 2020-07-01 09: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과 이지훈이 살벌한 몸싸움을 벌였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는 정재혁(이지훈 분)의 어두운 이면을 알아챈 우도희(서지혜 분)의 복잡한 심경과 갈등의 골이 더 깊어진 사각 관계가 그려졌다.
우도희는 자신의 집 안에서 불안에 떨고 있는 정재혁을 발견했다. 더욱이 집을 엉망으로 만들어놓은 이가 정재혁이란 사실을 알고 충격에 휩싸였다. 정재혁이 자신의 사진을 가져가려다 손을 베인 채 아무 말도 제대로 못 하는 모습을 본 우도희는 냉정하게 “너 여기서 더 무슨 일 벌이면 그때는 내가 너 죽일 거야”라고 경고를 날렸고, 이어 생각지도 못한 정재혁의 행동에 혼란스러운 심경을 비쳐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또한 우도희는 그녀가 걱정돼 한걸음에 달려온 김해경에게 차마 털어놓지 못하고 그를 돌려보내는가 하면, 옛 연인의 또 다른 이면에 대한 두려움과 관계에 대한 회의 등 여러 가지 교차되는 감정에 눈물을 흘려 보는 이들에게 먹먹함을 안겼다.
진노을은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김해경과의 관계를 언급해 우도희의 신경을 건드렸고, 이에 김해경을 둘러싼 두 여자의 날 선 대립이 그려졌다. 우도희는 먼저 김해경과 사귄다며 기선제압을 했지만, 오히려 진노을은 “나도 진지하게 김해경 사랑해요”라고 받아쳐 팽팽한 기 싸움이 앞으로도 이어질 것을 예고했다.
키에누(박호산 분)와 남아영(예지원 분)의 썸도 극에 활력을 더했다. 남아영은 “우리도 그거 합시다, 밥 친구”라고 말하며 키에누에게 디너 메이트를 제안, 또 다른 ‘한 끼 로맨스’가 시작을 알려 시청자들에게 폭소를 유발했다. 키에누도 식사시간마다 남아영을 기다리는 등 러브라인에 청신호를 쏘아 올렸다.
방송 말미에는 정재혁과 김해경이 다시 맞닥뜨리며 살벌한 기류가 흘렀다. 정재혁은 상담 치료를 받기 위해 김해경을 찾았고, 피하는 그에게 “환자를 거부하는 건 아니죠?”라고 응수해 둘 사이의 격렬한 충돌을 예고했다. 결국 급하게 병원을 찾은 우도희와 살벌한 몸싸움을 벌이는 두 남자가 마주치는 엔딩이 그려지면서 김해경과 정재혁이 맞붙게 된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다음 전개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한편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30일) 방송된 MBC 월화미니시리즈 ‘저녁같이 드실래요’는 최고 시청률 5.7%를 비롯해 수도권 가구 시청률은 4.7%(24회 기준)를 기록했다. 광고계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은 2.4%를 기록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MBC[ⓒ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복도식 아파트 방범창만 골라 뜯어…14차례 절도 '덜미'
  • 여친 살해한 30대 남성…신고 두려워 언니도 살해
  • "구급차 막은 택시로 환자 사망" 논란…경찰 수사
  • 대구 한복판 동성로 연기학원서 10명 집단감염
  • 윤석열 주재 전국 검사장 회의, 9시간만에 종료
  • [단독] "재발급받았는데 또 털려"…해외직구 위험 숨긴 카드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