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윤수현, 반전 과거 공개 "보건학과 졸업 후 병원 근무, 가수 꿈 위해 사표" (`허지웅쇼`)

기사입력 2020-07-01 11: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윤수현이 병원에서 근무했던 반전 과거를 공개했다.
1일 오전 방송된 SBS 러브FM(103.5Mhz) ‘허지웅쇼’의 '이 맛에 산다' 코너에는 트로트가수 윤수현, 요요미가 출연했다.
이날 DJ 허지웅은

"얼마전에 주현미가 출연했다. 주현미는 약대를 졸업했다더라"면서 "알고보니 윤수현은 보건학과를 졸업하고 병원에서 근무를 하다가 트로트가수가 됐다던데"라고 물었다.
윤수현은 "적응을 잘하고 병원에 다니고 있었는데, 당시에도 저녁에 코러스 알바를 병행했다"면서 "꿈을 위해서 사표를 던지고 가수를 위한 길을 달렸다"라고 고백했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8월부터 외식 1만 원 할인쿠폰 330만 장 선착순 지급
  • 서울서 코로나19 9번째 사망자 발생…확진자 총 1385명
  • "한계 도달했다"…마트서 마스크 진열대 부수고 난동 부린 미 여성
  • WHO "코로나19 공기감염 가능성 새 증거 인정"
  • 30대 그룹 자산 순위 10년간 '지각변동'…부동의 1위는 '삼성'
  • 경찰, 김건모에 '무고' 고소당한 여성 불기소 의견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