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출사표’ 황승기 PD "나나 박성훈, 연기 하나만 보고 캐스팅"

기사입력 2020-07-01 14:17 l 최종수정 2020-07-01 14: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출사표’ 황승기 PD가 나나와 박성훈을 극찬했다.
1일 오후 KBS2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극본 문현경, 연출 황승기 최연수, 이하 ‘출사표’)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이번 제작발표회에는 황승기 PD와 배우 나나 박성훈이 참석했다.
황승기 PD는 나나와 박성훈에 대해 “두 배우는 한 번씩 호흡을 맞춰봤다. 두 배우는 ‘저스티스’에서 함께 호흡을 맞춰봤다. ‘저스티스’를 본 분들은 아실 거다. 이번엔 상반된 캐릭터를 연기하게 됐다. 제가 현장에서 연기하는 걸 봤을 때 이 배우가 더 잘하는 캐릭터가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 대본 받고 두 배우와 작업하면 어떨까 싶었다. 도회적이고 지적인 이미지를 가진 나나는 실제로 만나보면 밝고 코믹한 걸 했을 때 매력이 잘 보이더라. 박성훈은 제가 본 남자 중에서 연기를 믿고 맡길 수 있는 배우다. 연기 하나만 생각했다. 인지도나 다른

것도 중요하지만, 잘 소화해 줄 거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황승기 PD는 “믿고 맡긴 것 보다 잘해주고 있다. 연기로 깔 것이 없는 드라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출사표’는 취업 대신 출사표를 던지는 여자, 여자를 돕다가 사랑에 빠지는 남자 이야기를 유쾌한 오피스 로코를 그린다. 1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단독] "솔송주 무형문화재는 가짜"…정여창 문중의 뒤늦은 폭로
  • [단독] 아이들 급식비인데…지역아동센터 정부보조금 집단 횡령 의혹
  • '대세론' 띄우는 이낙연…지원세력 살펴보니
  • 차 만지면 돈 주나요?…스쿨존서 유행하는 '민식이법 놀이'
  • [단독] 김종인, 당 윤리위도 손 본다…새 위원장에 '40대 변호사' 유력 검토
  • '팀 닥터' 경찰 조사 때 폭행 인정…검찰 본격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