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살아있다’ 정체불명 존재, 긴장감 일등공신의 주역

기사입력 2020-07-01 15: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살아있다’가 정체불명 존재들의 역대급 존재감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참신한 설정과 색다른 볼거리로 흥행 열기를 이어가고 있는 ‘#살아있다’가 영화의 강렬한 몰입감을 완성한 정체불명 존재들을 향한 폭발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알 수 없는 이유로 공격적인 성향을 보이는 정체불명 존재들은 시각, 후각, 청각이 둔화되지 않은 채 각자 생전에 체화된 습관과 특기를 활용해 끊임없이 공격을 가하며 극적 긴장감을 배가시킨다. 특히 정체불명 존재들은 독특하고 생동감 넘치는 움직임과 몸동작으로 한층 압도적인 존재감을 완성, 관객들에게 폭발적 호응을 얻고 있다.

이를 위해 ‘#살아있다’의 안무를 담당한 현대 무용가 예효승 안무가는 정체불명 존재들의 근육이 정상적으로 움직이는 것을 저항하는 느낌을 강조하며, 초기, 중기, 말기 증상의 단계별로 움직임을 변화시켜 기존 영화에서 봐왔던 좀비와 차별화된 몸동작을 완성했다.
또한 실제 현대 무용, 발레를 비롯해 각종 스포츠 등

에 경험이 있는 배우들을 캐스팅해 촬영 한 달 전부터 체계적인 트레이닝 과정을 거쳤으며, 예효승 안무가 경우에도 영화에 직접 출연해 남다른 활약을 펼쳤다.
신선한 볼거리와 강렬한 긴장감을 배가시키는 정체불명 존재들의 활약으로 재미를 배가시키는 ‘#살아있다’는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추미애 "만시지탄…공정한 수사 국민 바람에 부합"
  • 학교 여자 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현직 고교 교사, 경찰 입건
  • 8일간 남친과 여행간 일본 엄마…굶어 죽은 세살배기 딸
  • 대검 "채널A사건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장관지휘 사실상 수용
  • 1세대 인터넷 방송 BJ 진워렌버핏 사망…극단적 선택 추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