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6시내고향’ 신성X노지훈X황윤성X김경민 출격

기사입력 2020-07-15 15: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6시내고향’에 ‘미스터트롯’ 인기 주역들이 뜬다.
15일 방송되는 KBS 1TV ‘6시내고향’에서는 코로나19로 부족한 농촌 일손을 돕는 트로트 농활 원정대 ‘네박자’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특별 게스트가 등장하자 마을 주민들의 박수가 끊이지 않았다. 네박자를 찾아온 손님은 ‘6시 내고향’ 안방마님 가애란 아나운서. 막중한 임무를 안고 온 가애란 아나운서를 반긴 건 네박자 공식 유니폼이었다.
일복으로 갈아입고 네박자에 합류한 가애란 아나운서는 바로 열무 수확 현장에 가야하지만, 이미 네박자는 농사일에 지칠 대로 지친 상황. 대결을 통해 2명은 쉬고 3명은 열무 수확 현장에 가기로

한 가운데 훌라후프 오래 돌리기 대결이 펼쳐졌다.
수확한 열무로 열무김치를 담가보는 네박자와 가애란 아나운서. 그러나 열무김치 담는 건 뒷전. 예산 사과 쪼개기로 갑자기 힘자랑을 시작했다는 후문이다. 가애란 아나운서도 놀란 괴력의 두 남자는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윤석열 직무배제' 고민 깊어지는 문 대통령, 다음 주 입장 밝힐까?
  • 사흘째 확진자 500명대…수능 직전 대치동 학원 확진 비상
  • 집까지 파고든 '스타벅스 배달'…동네 카페는 '걱정'
  • 북, 잇따른 '백신 해킹' 시도…아스트라제네카도 불발
  • 청와대 시위 찾은 김종인 "추미애 너무 역겨워" vs 민주당 "서초 가서 항의하라"
  • 윤석열 직무정지소송 핵심 변수는?…'사찰 논란 문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