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대한외국인' 오정연, 챌린지 요정 거듭난 사연은?

기사입력 2020-09-01 14:39 l 최종수정 2020-11-30 15: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한외국인' 오정연이 '챌린지 요정'으로 거듭난 사연을 밝혔습니다.

내일(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대한외국인'에서는 아깝게 우승을 놓친 9단계 탈락자들 배우 임예진, 방송인 김일중, 오정연, 그룹 SF9 인성이 출연하여 퀴즈 대결을 펼칩니다.

전 KBS 아나운서 출신인 오정연은 서울대학교를 졸업한 브레인으로, 지난해 야심차게 대한외국인 우승에 도전했지만 9단계에서 탈락한 이력이 있습니다.

최근 오정연은 SNS를 통해 확산되고 있는 '챌린지' 열풍에 합류하며 일명 '챌린지 요정'으로 거듭났습니다.

MC 김용만은 "오정연 씨가 챌린지 요정으로 불린다고 들었다. 왜 이렇게 챌린지를 많이 하냐"고 묻자 오정연은 "취지가 좋은 챌린지도 있고 누군가의 창작물을 널리 알린다는 의미도 있어서 좋은 의도로 참여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최근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김수찬 씨의 노래 '엉덩이' 챌린지를 했는데 250만 조회 수 가까이 기록했다"며 챌린지 요정다운 영향력을 과시하기도 했습니다.

오정연은 여기서 그치지 않고 화제의 '엉덩이 챌린지'를 즉석에서 보여주며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는 후문입니다.

한편, 오정연은 "지난 탈락 이후 Y대 어학당에서 외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한국어 강사 과정을 이수했다"며 우승을 향한 남다른 열정을 보여줬습니다.

'챌린지 요정' 오정연이 우승을 차지할 수 있을지, 내일(2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고양서 아스트라백신 접종한 복합 기저질환 요양환자 사망
  • 임은정 "윤석열 지시로 한명숙 사건서 배제"…대검 "배당한 적 없어"
  • [단독] 국립중앙의료원 배관 사고…'백신 버릴 뻔'
  • 서울 아파트서 모자 숨진 채 발견…전국 화재 잇따라
  • "조직적 구타" 지수, '학폭' 의혹…소속사 측 "확인 중"
  • "아파트가 신분 결정" 기안84, 이번엔 '결혼 포기' 풍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