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개뼈다귀’ 지상렬, 50년 인생 “유해진도 인생 고민 많아 보이던데…”

기사입력 2020-10-05 16: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방송인 지상렬이 채널A 신규 예능 프로그램 ‘개뼈다귀’의 멤버로 ‘인생 중간점검’이라는 새로운 미션에 나서며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최근 공개된 채널A의 인생 중간점검 프로젝트 ‘개뼈다귀’의 첫 티저에서 지상렬은 베일에 싸여 있던 프로그램 콘셉트를 처음 접했다. 그는 “인생 중간점검? 완전 괜찮다”며 “자동차도 오래 쓰려면 점검을 해야 하고, 사람도 50살이 넘으면 총체적으로 점검이 필요하다”며 깊이 고개를 끄덕였다.
제작진은 지상렬에게 “인생 점검이 필요한 멤버 후보가 없나?”라고 물었고, 이에 지상렬은 “유해진 씨도 고민이 많은 것 같고...”라고 입을 열었다. 또 “유해진 씨와는 무명일 때 만난 적이 있는데, 서로 쳐다보면서 ‘뭐 하는 애냐? 진짜 못생겼다’고 했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하지만 이어 곰곰이 생각하던 그는 “이영애 씨, 아이유, 블랙핑크 제니, 손예진 씨는 어떠냐”고 ‘희망사항’을 이어가다 “진짜 개뼈다귀네”라며 멋쩍게 말을 마무리했다.
‘1970년생 개띠’ 김구라 박명수 지상렬을 멤버로 확정하고, 추가

멤버의 존재 또한 예고해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는 채널A의 신규 예능 프로그램 ‘개뼈다귀’는 지금까지 없었던 ‘인생’에 대한 의미를 찾아 나가는 색다른 콘셉트의 ‘인생 중간점검 프로젝트’를 표방한다. 채널A ‘개뼈다귀’는 조만간 추가 출연진을 공개하며 베일을 벗을 예정이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윤석열 직무배제' 고민 깊어지는 문 대통령, 다음 주 입장 밝힐까?
  • 사흘째 확진자 500명대…수능 직전 대치동 학원 확진 비상
  • 집까지 파고든 '스타벅스 배달'…동네 카페는 '걱정'
  • 북, 잇따른 '백신 해킹' 시도…아스트라제네카도 불발
  • 청와대 시위 찾은 김종인 "추미애 너무 역겨워" vs 민주당 "서초 가서 항의하라"
  • 윤석열 직무정지소송 핵심 변수는?…'사찰 논란 문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