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학래, 김창숙 동안미모에 깜짝 "내 또래인줄"(`아침마당`)

기사입력 2020-10-20 09: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해정 인턴기자]
배우 김창숙(71)의 세월을 거스른 동안 미모가 시선을 모았다.
20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배우 김창숙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학래(66)는 김창숙의 변함없는 외모에 "나이가 들면 어쩔 수 없이 눈가에 주름도 생기지 않냐. 그런데 오늘 김창숙 씨를 보고 내 또래인 줄 알았다. 사실 김창숙 씨는 나보다 나이가 훨씬 많다"라고

놀라워했다.
이에 김창숙은 "주름이 왜 없겠냐. 메이크업으로 가린 것뿐이다"라고 겸손하게 답했다. 이어 "난 자연스러운 걸 좋아한다. 자연스럽게 늙어가려고 한다. 티 안 나는 걸 조금씩 하긴 한다. 이 나이에 관리를 안 한다고 하면 거짓말이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stpress1@mkinternet.com
사진| KBS1 방송화면 캡처


화제 뉴스
  • [단독] 검찰, '술접대 의혹' 검사 3명 기소 무게…김영란법 등 적용
  • 2.5단계 되면 노래방, 경기장 못 가…3차 재난지원금 72% 찬성
  • 서울 야간 지하철 감축 운행…"막차 시간 단축 고려"
  • 서울서 울릉도 1시간…2025년 울릉도 하늘길 '활짝'
  • 아파트 18층서 투신한 30대…차량 선루프 뚫고 생존
  • "백악관 비우겠다"…트럼프, 대선 승복 이유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