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어깨춤` 양세형·이진호 첫 방문…`응답하라 1988` 풍류 즐긴다

기사입력 2020-10-30 15: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tvN '언제까지 어깨춤을 추게 할 거야'에 규현의 절친 양세형, 이진호가 첫 손님으로 방문한다.
지난 23일 금요일 밤 10시 50분 첫선을 보인 '언제까지 어깨춤을 추게 할 거야(연출 나영석, 조은진/이하 '어깨춤')'는 조정뱅이 규현의 첫 풍류를 선보이며 화제를 모았다. 비 오는 날의 풍류를 주제로 막걸리에 어울리는 안주 궁합을 찾아내는 규현의 색다른 시도가 재미를 선사한 것.
이날 방송되는 2회에서는 '어깨춤'을 방문한 첫 규친들(규현 친구들)이 등장한다. 예고에서 살짝 공개된 것만으로도 기대감을 불러일으킨 양세형과 이진호가 바로 그 주인공. 이날의 풍류 컨셉은 규현의 출생연도에 맞춘 '응답하라 1988'로 그때 그 시절의 멋을 즐길 예정이다. 규현은 늦은 밤 친구들을 직접 초대하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즉석 초대에 응해준 이들을 대접하기 위해 맛 좋은 안주 한 상을 손수 차려낸다. 자정이 넘은 시간, 제작진까지 떠나고 난 뒤에도 세 사람의 지칠 줄 모르는 토크가 이어졌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본 방송에 이어 유튜브 '채널 십오야'에서 공개되는 풀버전에서는 규친들을 초대하기까지의 과정과 녹화 중 깜짝 등장한 인물, 그리고 끝없이 펼쳐지는 양세형, 이진호와 집주인 규현의 티키타카가 웃음을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규현의 안주에 대한 규친들의 솔직한 평까지 공개되며 재미를 더한다. 세 사람이 즐긴 '응답하라 1988' 그때 그 시절 풍류가 과연

무엇일지 오늘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언제까지 어깨춤을 추게 할 거야'는 최고의 안주로 차린 한 상과 함께 다양한 풍류를 즐기는 조정뱅이 규현의 하루가 그려지는 프로그램이다. 5분 편성물로 본 방송 이후 유튜브 '채널 십오야'에서 풀버전이 공개되며 확장된 즐거움을 만나볼 수 있다. 매주 금요일 밤 10시 50분 tvN 방송.
shinye@mk.co.kr


화제 뉴스
  • 진중권, '부패청산' 이재명 발언에 "문재인 정권은 예외"
  • 동화약품,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2상 승인
  • "여자랑 뭐하고 싶어?" 경인교대 교수, 수업 중 성희롱 의혹
  • 대구 새마을금고서 흉기 난동…1명 사망·1명 중상
  • '3차 재난지원금' 띄운 야당…여당 "판 바꾸려는 노림수"
  • '에어백 결함' GM, 700만대 리콜…"고열·고습서 폭발 위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