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드 불법다운로드 논란' 김지훈 사과…"저작권 인지 못해 죄송"

기사입력 2020-11-12 09:23 l 최종수정 2020-11-12 11: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어제(11일) 배우 김지훈이 미국 드라마 불법 다운로드 논란에 대해 사과했습니다.

김지훈은 지난 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출연 당시 집에서 미드를 보는 장면으로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그가 시청한 영상이 미드 '레이즈드 바이 울브스' 한글 자막 버전이기 때문입니다.

이 드라마는 미국 OOTT서비스 HBO맥스에서 독점 공개된 작품인데 HBO맥스가 한국 서비스를 공식 론칭하지 않았기 때문에 한글 자막 버전은 사실상 불법 영상인 셈입니다.

논란이 커지자 김지훈은 어제(11일) 소속사 빅픽처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사과의 뜻을 전했습니다.
김지훈은 "지난 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방송에서 시청자분들께 불편함을 드려 죄송하다"면서 "배우로서 저작권에 대해 제대로 인지하지 못하고 행동했던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습니다.

김지훈은 이어 "앞으로 더 신중히 행동하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 다시 한 번 불편 드린 점 죄송하다"고 덧붙였습니다.

'나 혼자 산다' 측은 해당 장면이 포함된 영상 클립 다시보기 서비스를 중단했습니다. '나 혼자 산다' 측은 "김지훈 방송분 중 문제가 됐던 부분은 VOD에서 삭제 조치했다"며 "앞으로 출연자들을 좀 더 세밀하게 살펴 촬영을 진행하도록 하겠다"는 입장을 전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코로나19 신규 확진 583명…서울 1천 명당 1명 감염 넘어서
  • 전남 영암 농장서 고병원성 AI 확진…50만 마리 살처분
  • "비건 미 대북특별대표 8일 방한"…정권이양기 대북 메시지 주목
  • 정 총리 "어렵게 회복한 수출활력 불씨 안 꺼지도록 총력"
  • 울산서 두 살배기 확진 아동 가족 등 3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 중국, 인공태양 신형모델 가동… '꿈의 에너지'로 가는 길 열리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