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진아, ‘아이들은 즐겁다’로 영화 음악감독 데뷔...세련美 더했다

기사입력 2021-04-15 16: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진아 사진=안테나
↑ 이진아 사진=안테나
싱어송라이터 이진아가 영화 음악감독으로서 첫 출사표를 던진다.

이진아는 올봄, 최고의 감동과 위로를 전할 웹툰 원작 영화 ‘아이들은 즐겁다’로 첫 영화 음악 감독으로 데뷔,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힐 예정이다.

영화 ‘아이들은 즐겁다’는 많은 사람들의 ‘인생툰’으로 꼽히며 9.95라는 기록적인 평점을 보유하고 있는 허5파6 작가의 웹툰 ‘아이들은 즐겁다’를 영화화한 작품으로, 9살 ‘다이(이경훈)’가 엄마와의 이별이 가까워졌음을 알고 친구들과 함께 어른들 몰래 떠나는 여행과 마지막 인사를 담은 전지적 어린이 시점 영화다.

이진아는 ‘아이들은 즐겁다’의 원작 웹툰은 물론 새롭게 영화로 각색된 스토리에 반해 음악 감독으로 참여, 독보적인 색채로 대중에게 사랑받고 있는 싱어송라이터의 실력과 가능성을 유감없이 발휘하여 영화에 세련미를 더했다.

특히 뮤직비디오로도 선공개된 ‘더 놀자’의 경우 이진아가 작사, 작곡하여 그녀만의 특색 있는 보이스와 기분 좋아지는 달달한 멜로디가 만나 영화 속 아이들의 천진난만한 하루를 잘 묘사한 곡으로 손꼽힌다.

뿐만 아니라 “하나 둘 셋 시간 흘러도, 놀고 싶은 건 많아지네”라는 공감대를 형성하는 가사는 어린이부터 어른들까지 놀고 싶은 마음을 부추기며 영화가 선사할 봄과 같은 재미를 기대하게 한다.

이진아는 영화가 가진 순도 높은 재미와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그 시절의 감성, 그리고 엔딩이 안겨 주는 뜨거운 감동과 위로가 관객들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다양한 곡들을 탄생시켜 완벽한 OST를 완성했다.

한편 팝부터 R&B, 힙합, 발라드 등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며 대중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싱어송라이터 이진아가 음악감독으로 참여한 전지적 어린이 시점 영화 ‘아이들은 즐겁다’는 오는 5월 5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尹법률팀 "'쥴리 불륜설' 단연코 사실 아니다"…10명 일괄 고발
  • [속보] 중대본 "신규확진 1,710명...전국 4단계는 아직"
  • "사냥개 6마리가 물어뜯을 때 견주는 보고만 있었다" 靑 청원
  • '살얼음판 올림픽' 일본 확진 1만 명 넘어…긴급사태 확대
  • "MBC가 또?" 야구 6회에 '한국 패 경기종료' 황당 자막
  • 카카오 김범수, 재벌들 제치고 한국 최고부자 등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