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헌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정재·정우성은 '음성'

기사입력 2021-07-13 22: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영화 '헌트' 주연 배우 이정재와 정우성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13일 이정재, 정우성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헌트’ 측에서는 최근 코로나 확산세를 고려해 선제적으로 코로나 검사를 받았다. 이정재, 정우성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헌트' 제작사인 사나이픽쳐스 한재덕 대표가 코로나19에 확진된 사실이 알려졌다. 그러나 한재덕 대표는 ‘헌트’ 촬영장에는 다녀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선제적 조치로 검사

에 나섰고 이정재와 정우성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인 '헌트'는 안기부 에이스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남파 간첩 총책임자를 쫓으며 거대한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첩보 액션을 담는다. 이정재는 주연 배우로 참여해 연출과 연기를 모두 보여줄 예정이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정영학 육성 첫 공개…"대장동 개발구역 지정" 언급
  • [단독] "황무성, 사직서 쓰고 재신임 받으라"…녹음파일 입수
  • "결혼·장례 자금 대출 한도 예외"…내일 가계부채 대책 발표
  • 법원 공무원도 '포주'였다…8,800여 차례 성매매 알선
  • 이재명, '소시오패스'에 분노하더니…일반인에게 "정신병자 같다"
  • [영상] "이런 경우는 처음"…아이 친 택시에 부모가 건넨 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