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홍천기' 안효섭→김유정 "내가 아버지 죽였다"

기사입력 2021-10-25 22: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하람(안효섭 분)이 과거 자신의 몸에 깃든 마왕이 아버지를 죽였다는 사실을 알고 홍천기(김유정 분)에게 털어놨다.
25일 방송된 SBS 드라마 ‘홍천기’에서는 돌아온 성조(조성하 분)를 통해 아버지의 죽음에 관한 진실을 알게 된 하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하람은 성조의 힘을 빌려 홍천기 화단 식구들의 억울한 죽음을 막았다. 하람은 "고맙다"고 말하는 홍천기에게 "아니다. 목숨 걸고 달려온 낭자가 모두를 살렸다"고 말했다.
이날 밤 홍천기는 "아버지가 나 때문에 죽었다"며 슬퍼했다. 그러자 하람은 "우리 아버지는 내가 10살 때 돌아가셨다. 금부도사의 칼날에 죽었다 생각했다. 그래서 난 우리 아버지를 죽게 만든 자들에게 기필코 똑같이 갚아주리라 맹세했다. 그리고 오랜 세월 동안 일월성이란 이름으로 복수를 준비했다. 헌데 그 모든 게 내가 한 짓이었다. 내 안에

마왕이 있었다곤 하나, 그건 결국 이 손으로 한 일이다. 난 내 아버지를 죽이고도 평생을 모르고 살아왔다"고 털어놨다.
이에 홍천기는 하람의 손을 따뜻하게 잡으며 "그건 선비님 잘못이 아니"라고 위로했다. 하람은 홍천기에게 "슬플 땐 울어도 된다"고 되려 위로했다. 이어 "어쩔 수 없는 일로 낭자를 탓하지 마라"고 했다.
[박새롬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확진자 격리 의무 해제' 안 푼다…요양병원 대면 면회는 연장
  • [정치톡톡] "가만히 계셨다" / 당황한 이재명 / 첫 외식은 잔치국수
  • 고민정의 15분간 한동훈 때리기…"김건희 소환조사 할 건가?"
  • [단독] 전 아내에 흉기 휘두른 육군 상사 체포
  • [단독] "백화점에서 파는 빵에 벌레"…바로 알렸는데 늑장 폐기
  • 단양 문수사 불상서 핀 우담바라(?)…승려·신도들 "상서로운 징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