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호연, 美 SAG에서 뽐내고 온 댕기머리 직접 낸 아이디어였다

기사입력 2022-03-01 0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호연 댕기머리 이슈 사진=SAG Awards 트위터, SAG Awards 인스타그램, Jenny Cho 인스타그램
↑ 정호연 댕기머리 이슈 사진=SAG Awards 트위터, SAG Awards 인스타그램, Jenny Cho 인스타그램
배우 정호연이 한국 최초로 ‘제 28회 美 SAG(미국배우조합상)’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가운데 패션 스타일, 특히 ‘댕기’ 패션이 화제다.

27일(현지시간) LA에서 개최된 ‘SAG’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배우 노조인 배우조합이 개최하는 시상식으로, 제작가조합상(PGA), 감독조합상(DGA), 작가조합상(WAG)과 함께 4대 조합상으로 손꼽힌다.

전 세계가 주목하는 만큼 수상의 여부에도 관심이 집중됐다. 이에 미국배우조합상에서 한국 최초로 여우주연상을 받은 정호연에게 전 세계 관객들의 이목이 집중, 그의 '한국적인 패션'도 시선을 끌었다.

이날 시상식에서 정호연은 루이 비통의 글로벌 앰버서더답게 맞춤 제작 드레스와 슈즈, 하이 주얼리 컬렉션을 착용했다. 특히 많은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건 정호연의 드레스와 헤어 액세서리였다.

정호연이 착용한 드레스는 블랙 실크 자카드 소재에 화려한 은빛 장식구를 일일이 수작업으로 달은 것으로 브랜드 측에서 새그 시상식에 참석할 정호연을 위해 한국적인 느낌을 가미해 커스텀한 것. 또한 정호연은 의상을 직접 피팅할 때부터 자수를 놓는 위치와 갯수 등 드레스 제작에 적극적으로 의견을 더하며 제작에 참여했다. 그래서인지 한국 팬들은 이 드레스가 마치 한국의 아름다운 자개장처럼 보이기도 한다며 온라인 상에서 열띤 반응을 보이고 있다.

특히 정호연은 이번 드레스 패션의 화룡점정인 헤어스타일에 해당하는 '댕기'패션 탄생에 일등공신이었다. 정호연은 드레스를 직접 피팅하고 난 이후, 스타일리스트와 협의 끝에 이 드레스에 어울리면서도 가장 아름답게 표현할 수 있는 헤어스타일이 '댕기'라는 데 의견을 모았다.

때문에 정호연은 브랜드 측에 직접 '댕기' 제작을 요청했고, 브랜드 역시 이 요청에 적극적으로 화답하며, 드레스와 같은 패브릭의 댕기가 제작되었다. 때문에

그간 어떤 시상식에서도 볼 수 없었던 5:5 가르마의 땋은 댕기 머리로 연출한 한국 고유의 전통적인 미를 모던하게 재해석한 여배우의 패션 스타일링이 완성될 수 있었단 후문이다.

이에 패션 매거진 '보그 US'는 “드레스와 '댕기' 매칭은 정호연이 가진 고전적 할리우드의 매력과 한국 전통의 의미 있는 조합”이라고 평가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사흘 만에 또 미사일 도발…한미 연합훈련 반발 무력시위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붉게 물들기 시작한 설악산, 10월 19일 절정…"어느 해보다 고운 단풍"
  • 혼인 8일 만에 남편 때려 숨지게 한 아내…징역 10년
  • 크림만 바르면 사라지는 쥐젖?…"효과 검증 안 돼"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