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차지연, SNS 개설…옥주현·김호영 사태 호소문 동참 “뮤지컬의 정도를 위해”

기사입력 2022-06-23 13: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차지연 SNS 개설 뮤지컬 호소문 동참 사진=DB
↑ 차지연 SNS 개설 뮤지컬 호소문 동참 사진=DB
배우 차지연이 SNS를 개설하며 옥주현, 김호영 사태 입장문에 동참했다.

차지연은 지난 22일 오후 인스타그램을 개설한 뒤 장문의 글 하나를 게재했다.

그가 올린 글은 뮤지컬 배우 남경주, 최정원, 박칼린이 작성한 뮤지컬 호소문이었다. 호소문에는 “지금의 이 사태는 이 정도가 깨졌기 때문에 생긴 일이라고 생각한다. 이러한 사태에 이르기까지 방관해 온 우리 선배들의 책임을 통감한다”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또한 “우리 선배들은 어려움 속에서도 수십년간 이어온 뮤지컬 무대를 온전히 지키기 위해 더 이상 지켜만 보지 않겠다. 뮤지컬을 행하는 모든 과정 안에서 불공정함과 불이익이 있다면 그것을 직시하고 올바로 바뀔 수 있도록 같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뮤지컬의 정도를 위해 모든 뮤지컬인들이 동참해주시길 소망한다. 우리 스스로 자정노력이 있을때만이 우리는 좋은 무대를 만들어낼 수 있을 것”이라며 “자랑스럽고 멋진 무대를 관객들에게 선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호영은 최근 자신의 SNS에 옥주현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게재하며 논란이 됐다. 누리꾼들은 한 뮤지컬의 인맥 캐스팅을 저격한 것이 아니냐고 추측했고, 옥주현은 이런 의혹을 반박한 뒤 법적대응에 나서 더욱 논란이 불거졌다.

▶이하 차지연 인스타그램 전문.

제목 : 모든 뮤지컬인들께 드리는 호소의 말씀

최근 일어난 뮤지컬계의 고소 사건에 대해, 뮤지컬을 사랑하고 종사하는 배우 스태프 제작사 등 많은 이들이 안타까움과 책임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특히 저희는 뮤지컬 1세대의 배우들로서 더욱 비탄의 마음을 금치 못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라는 큰 재앙 속에서도 우리는 공연 예술의 명맥이 끊기지 않도록 모두가 힘을 합쳐 유지해왔고 이제 더 큰 빛을 발해야 할 시기이기에, 이러한 상황을 저희는 도저히 묵과할 수 없었습니다.

한 뮤지컬이 관객분들과 온전히 만날 수 있기 까지 우리는 수많은 과정을 함께 만들어 가게 됩니다. 그 안에서 일하고 있는 우리 모두는 각자 자기 위치와 업무에서 지켜야할 정도가 있습니다.

1. 배우는 모든 크리에이티브팀의 컨셉을 무대 위에서 제대로 펼쳐내기 위해서 오로지 자신의 역량을 갈고 닦아야 합니다. 뮤지컬의 핵심은 무대 위에서 펼치는 배우간의 앙상블이기 때문에 동료 배우를 사랑하고, 존중해야 하며, 좋은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합니다. 배우는 작품에 대한 관객들의 찬사를 대표로 받는 사람들이므로 무대 뒤 스태프들을 존중해야 합니다. 배우는 연기라는 본연의 업무에 집중해야할 뿐 캐스팅 등 제작사 고유 권한을 침범하면 안됩니다.

2. 스태프는 각자 자신의 파트에서 배우가 공연에 집중할 수 있도록 충분한 연습 진행은 물론 무대 운영에 최선을 다해야 합니다. 배우들의 소리를 듣되, 몇몇 배우의 편의를 위해 작품이 흘러가지 않는 중심을 잡아야 합니다. 또한 모든 배우들을 평등하게 대하고, 공연이 시작되면 무대 위에 홀로 선 배우들의 안전을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3. 제작사는 함께 일하는 스태프와 배우에게 한 약속은 반드시 지키려 최선의 노력을 해야하며 지킬 수 없는 약속을 남발해서는 안됩니다. 공연 환경이 몇몇 특정인 뿐 아니라, 참여하는 모든 스태프 배우에게 공정할 수 있도록 해야하며, 참여하는 모두가 자부심을 가지고 일 할 수 있는 환경이 되도록 하기 위해 가장 선봉에 서서 노력해야 합니다.

지금의 이 사태는 이 정도가 깨졌기 때문에 생긴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사태에 이르기까지 방관해 온 우리 선배들의 책임을 통감합니다.

우리 선배들은 어려움 속에서도 수십년간 이어온 뮤지컬 무대를 온전히 지키기 위해 더 이상 지켜만 보지 않겠습니다. 뮤지컬을 행하는 모든 과정안에서 불공정함과 불이익이 있다면 그것을 직시하고 올바로 바뀔 수 있도록 같

이 노력하겠습니다.

뮤지컬의 정도를 위해 모든 뮤지컬인들이 동참해주시길 소망합니다. 우리 스스로 자정노력이 있을때만이 우리는 좋은 무대를 만들어낼 수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자랑스럽고 멋진 무대를 관객들에게 선사할 수 있을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뮤지컬 배우 남경주, 최정원, 박칼린 올림

#동참합니다 #뮤지컬배우차지연

[이남경 MBN스타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초심' 메시지…"하나 마나 한 대응" vs "깊게 공감"
  • '아들 퇴직금 50억' 곽상도 전 의원, 오늘 보석 석방
  • 부산서 아파트 13층서 도색 작업 중 근로자 추락사
  • 법원, '아들 50억 퇴직금' 곽상도 전 의원 보석 허가
  • 내일 전역인데 "머리카락 밀어라"…軍 명령에 누리꾼 갑론을박
  • 구연상 숙명여대 교수 "제가 김건희 여사 논문 표절 피해자…100% 표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