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코로나19 서울 13번째 사망자 발생…기저질환 있던 90대

기사입력 2020-08-07 11:14 l 최종수정 2020-08-14 12: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코로나19로 인한 서울 지역 13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서울시가 오늘(7일) 밝혔습니다.

사망자는 강서구 요양시설 관련 확진자로, 기저질환이 있던 90대 강서구 주민입니다.

서울번호 1557번, 전국번호 14089번인 이 환자는 지난달 24일 확진된 후 입원치료를 받다가 서울대병원에서 그제(5일) 숨졌습니다.

서울시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습니다.

오늘(7일) 0시 기준 서울 지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누계는 24시간 동안 9명이 늘어난 1천645명이었습니다. 이 중 130명

이 격리치료를 받고 있으며 1천502명이 완치판정을 받고 퇴원했습니다.

신규 확진자 9명 중 도봉·마포·용산구 주민이 2명씩, 성동·성북구 주민이 1명씩이며 서울 강동구에서 검사받아 확진된 경기 하남시 거주자도 1명 있었습니다.

이 중 용산구민 2명은 미국에서, 성동구민 1명은 홍콩에서 입국한 해외 접촉 감염 추정 사례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국방부 "북한군, 실종 공무원 총격 후 시신 해상서 불태워"
  • 트럭에서 부부 시신 발견…말기 암 아내와 남편
  • 대낮에 술 취해 6층서 벽돌 던진 20대…차량 파손·행인 부상
  • 고려대 교수들, 유흥업소서 법인카드 '촥'…연구비 등 7천만 원 탕진
  • 어업지도선 무궁화 10호 이동 경로와 역할은?
  • 국내 확진 이틀째 세 자릿수…거리두기 완화하자 고삐 풀렸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