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수도권·강원 '눈 폭탄' 대비…중대본, 1단계 비상근무 돌입

기사입력 2021-01-17 14:25 l 최종수정 2021-01-24 15: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행정안전부는 오늘(17일) 수도권과 강원 영서 남부 등에 대설 예비특보가 발표됨에 따라 오늘(17일) 오후 2시를 기해 대설 대처를 위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단계 비상근무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기상청은 오늘(17일) 밤부터 내일(18일) 오전까지 지난 6일과 12일보다 더 큰 눈이 내리겠다고 예보하면서 오전 11시를 기해 서울 전역을 비롯한 수도권과 강원, 충청, 전북, 경상 곳곳에 대설 예비특보를 내렸습니다.

이에 행안부는 오늘(17일) 오후 국토교통부, 보건복지부 등 관계부처와 17개 시·도 등이 참여하는 관계기관 긴급 대책회의를 열어 기관별 대설 대책을 점검하고 선제대응을 위해 중대본을 가동하기로 했습니다.

회의에서는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사전 제설제 살포, 제설장비 대기, 적석 취약구조물 예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료소 인접도로 우선 제설, 시·군 경계도로 제설 공조 등을 집중적으로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월요일인 내일(18일) 출근 시간대

교통혼잡을 방지하기 위해 대중교통편을 늘리는 한편, 각급 행정·공공기관에서는 출근 시간을 조정하고 민간기관 동참을 독려하도록 했습니다.

김희겸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지난 6일 대설 때 기관 간 상황 공유 미흡과 제설작업 지연으로 국민이 불편을 겪었는데 이런 상황이 다시 반복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검수완박은 거짓말"…민주, 검찰에 보완수사권 부여
  • [단독] "마스크 쓸 때까지 기다렸는데"…버스기사 폭행한 남성
  • 조국, 윤석열 겨냥 "죽은 권력만 물어뜯던 하이에나"
  • 캐디 앞에 두고 '풀스윙'…실명위기 부상에도 18홀 다 돌아
  • "전형적인 양아치" 동하 '학폭의혹' 제기…소속사 "확인중" [전문]
  • "맹견에 물려 열 바늘 꿰맸는데 견주는 도망"…누리꾼 '분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