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청담동 동양파라곤 아파트 웃돈 10억 붙어

기사입력 2006-12-15 09:27 l 최종수정 2006-12-15 09: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올해 입주한 아파트 가운데 분양가 대비 웃돈이 가장 많이 붙은 곳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 동양파라곤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정보

업체 스피드뱅크는 이곳 88평형의 시세가 28억원선으로, 분양가 대비 10억원의 웃돈이 붙어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밖에 서초동 더샾서초 90평형은 9억3천만원의 웃돈이 붙어 2위를 기록했고, 도곡동 렉슬 43평형은 프리미엄이 7억9천만원으로 분양가 보다 높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28.1%·이재명 24.4%·이낙연 14.7%…양자대결서 홍준표 우세
  • '헝다 파산설'에 암호화폐 시장도 '휘청'...비트코인, 한 달 전보다 13%↓
  • 30대 베트남 남성, 음주 상태로 어선에서 소변보다 바다에 빠져 사망
  • 중국인 1명이 5년간 건강보험 29억 혜택…"무임승차" 비판도
  • 문준용, 양구군서도 7천만 원 배정…2년 6개월간 2억 넘는 예산
  • 국내서 10억 벌던 이재영·이다영 자매…5500만 원 받고 그리스行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