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기아 K3 출시 앞당겨지나?…서울 곳곳에서 목격

기사입력 2012-03-07 15:40 l 최종수정 2012-03-08 08: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아차 포르테 후속(일명 K3)이 자유로를 달리고 있다.
기아차 포르테 후속(일명 K3)이 자유로를 달리고 있다.
최근 서울 경기 인근에서 위장막을 쓴 차량이 자주 목격되고 있다. 업계에서는 흔히 K3라는 이름으로 불려지고 있는 이 차량은 준중형 승용차 포르테의 후속모델이다.

이 차량의 목격자들은 차의 크기가 월등히 커졌다고 입을 모은다. 차를 목격한 한 회사원은 "차가 너무 커서 포르테급이라고는 생각치 못했다"고 말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이 차량에 대해 "현대차 아반떼의 막강한 대항마가 될 수 있는 차"라고 하면서도 "출시 시기가 빠르면 좋겠지만 올해 출시하기는 어려울 것 같고, 아직 이름이나 가격도 확정된게 아니다"라고 밝혔다.

김한용 기자 / whynot@top-rider.com

ⓒ탑라이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슈퍼볼에 자동차 광고 TOP10…기아차 K5 ‘2위 선정’

 

화제 뉴스
  • "때린 적 없고 사과할 마음 없다"…발뺌하는 감독·선수들
  • "지휘 배제는 위법" 보고 받은 윤석열…최종 입장 '고심'
  • [단독] 부산 감천항 베트남 선원 4명 야반도주…당국은 책임공방만
  • '구급차 막은 택시기사'…경찰 "미필적 고의 살인 혐의도 검토"
  • "추가 대책 앞두고 문의 이어져"…미니 신도시 지정될까
  • [단독] 안철수-윤상현 단독 오찬 회동…차기 대선 논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