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외국인환자, 안심하고 문의하세요”

기사입력 2012-12-26 13: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의료관광을 일선에서 담당하는 코디네이터들에게 외국인 환자들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국제 감각을 높일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됐다.

강남구청(구청장 신연희)은 최근 충남에 소재한 서울시 연수원에서 의료기관 실무자 및 코디네이터 50여명을 대상으로 ‘강남구 글로벌헬스케어 실무자 및 코디네이터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코디네이터들은 외국인환자들이 의료관광을 보다 쉽게 이해하고 경험할 수 있도록 의료관광 코디네이터의 중요성을 인식시키기 위한 자리로 △강남구 및 글로벌헬스케어 시장의 현황과 전망 교육 △의료기관 성공사례 공유 △참가자간 네트워크 강화 및 정보교류의 시간 등으로 구성됐다.
그 동안 강남구는 의료관광 활성화를 위해 강남구 글로벌헬스케어 코디네이터 65명을 선발해 인력풀을 형성하고 이들에 대한 메디컬 영어회화 교육 등을 운영해 왔으며, 지난 17일에는 추가로 28명을 선발했다.
또한 내년 1월부터는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관리공단에서 실시하는 국제의료관광코디네이터 국가자격증 시험제도에 대비, 의료관광 코디네이터에 대한 교육을 체계화해 지원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구 관계자는 “외국인환자를 직접 대응하는 현장관계자의 역량강

화는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본 프로그램을 계속할 계획”이라며 “올해와 마찬가지로 내년에도 대외적으로 러시아, 동남아 등 최근 급부상 중인 신흥시장에 대한 적극적인 해외마케팅과 대내적으로는 표준진료수가제도 등을 도입해 의료관광 중심도시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석영 매경헬스 [hansy@mkhealth.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결렬...아침 첫차부터 파업 돌입
  • "휘발유 없습니다"…기름 떨어진 주유소 '확대'
  • 가나전 논란의 순간들...심판은, 벤투는 왜?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