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실제 진료시간, 환자 1명당 4.2분…대기시간 보니 '어쩌나'

기사입력 2014-11-21 11: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실제 진료시간, 환자 1명당 4.2분…대기시간 보니 '어쩌나'

'실제 진료시간 4.2분' / 사진= MBN
↑ '실제 진료시간 4.2분' / 사진= MBN

대형병원의 실제 외래 진료시간이 환자 1명당 평균 4.2분으로 나타났습니다.

21일 국민건강보험공단 일산병원 연구팀은 해당 병원의 19개 진료과를 찾은 외래환자 1천10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환자가 느끼는 진료시간은 5.1분이고, 환자가 만족할만하다고 제시한 진료시간은 6.3분이었습니다. 하지만 실제 진료시간은 환자 1명당 4.2분에 그쳤습니다.

실제 진료시간을 성별과 초·재진으로 나눠보면 남자 환자 4.3분, 여자 환자 4.1분이었으며, 초진 환자는 5분, 재진 환자는 4분이었습니다.

진료과목 중에서 실제 진료시간이 가장 길었던 진료과는 감염내과로 7분이었으며, 오후에 진료를 받을 때가 오전에 진료를 받을 때 보다 실제 진료시간과 환자가 느끼는 진료시간이 길었습니다.

연구팀은 "환자가 진료시간에 만족하느냐 만족하지 않느냐를 가르는 적정 외

래 진료시간은 5.6분 이상으로 확인됐다"면서 "따라서 환자의 외래 진료 만족도를 높이려면 한 환자당 진료시간이 적어도 5.6분 이상은 되도록 예약지침을 조정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외래진료를 받기까지 걸리는 대기시간은 12.6분으로 나타났습니다.

'실제 진료시간 4.2분' '실제 진료시간 4.2분' '실제 진료시간 4.2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경상수지 4개월 만에 적자...'쌍둥이 적자' 경고등
  • 드라마 '작은 아씨들', 베트남 넷플릭스 퇴출…"월남전 왜곡"
  • [속보] 한미일 북핵대표 통화…"北 암호화폐 탈취 차단 노력 배가"
  • 홍준표가 맹비난한 '국힘 중진 의원 N·J·H'는 누구?
  • 美 경찰 '정전 사태' 주범 공개에 네티즌 '빵'터졌다..."키 84cm·몸무게 16kg"
  • 근무 5분 만에 '편의점털이'한 아르바이트생…알고 보니 동종 전과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