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한풀 꺾인 폭염…19호 태풍 '솔릭' 북상

기사입력 2018-08-18 08:36 l 최종수정 2018-11-16 09: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폭염이 한풀 꺾였지만 앞으로는 더위를 몰고 왔던 북태평양 고기압이 수축하면서 태풍이 자주 북상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현재 제19호 태풍 '솔릭'이 일본 남부 쪽으로 향할 것으로 보여 한국에 영향을 미칠지 주목됩니다.

괌 부근에 위치한 태풍 ‘솔릭’은 차차 북서진하면서 중형 태풍으로 발달해 20일쯤 규슈 먼 남해상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이후 북태평양 고기압 위치에 따라 진로가 유동적입니다.

기상청은 태풍 ‘솔릭’ 영향으로 중서부와 호남 지방은 다음 주 초반 기온이 일시적으로 오르겠다고 밝혔습니다. 중반 이후에는 동해안

과 영남 지방이 태풍 간접 영향권에서 강한 비바람을 예보했습니다.

기상청은 태풍이 지나간 뒤에는 폭염은 물러나겠지만, 태풍의 길이 한반도로 열리면서 태풍에 대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고 당부했습니다.

이번 주말과 휴일도 낮에는 다소 덥지만 밤사이에는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이 25도를 밑돌아 열대야 걱정은 없을 전망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김어준,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 배후설 주장…이유는?
  • '확진자 8명' 쿠팡 물류센터 "상품 안전하다"
  • [속보] 미래한국, 통합당과 합당결정
  • 경주 스쿨존 사고 뭐길래…SNS서 '일파만파'
  • 기부금, 밥값으로 못 쓴다는 최민희에 누리꾼…
  • 민경욱 "내 몸 수색한 검사가 부정선거 의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