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생활/건강

'주진모 아내' 민혜연 "건강하게 살려면 소식 습관 중요"

기사입력 2020-04-29 11:37 l 최종수정 2020-04-29 11: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민혜연 / 사진=MBC 아침 정보프로그램 '기분 좋은 날'
↑ 민혜연 / 사진=MBC 아침 정보프로그램 '기분 좋은 날'

의사 겸 방송인 민혜연 가정의학과 전문의가 건강을 위한 습관으로 '소식'을 꼽았습니다.

오늘(29일) 방송된 MBC 아침 정보프로그램 '기분 좋은 날'에는 민혜연 가정의학과 전문의와 코미디언 문영미가 출연했습니다.

이날 문영미는 과식 습관을 밝히며 "갈매기살 12인분을 먹은 적이 있다. 위를 넓혀놔서 웬만큼 먹어서는 기별도 없다"고 과식하는 이유를 말했습니다.

민혜연은 "지금은 별로 증상이 없으셔서 괜찮다고 할 수 있지만, 첫 번째로 걱정되는 부분은 위암"이라며 경보를 울렸습니다. 이어 "과식하면 위가 계속 부담을 느껴 위액 분비량도 늘고

위가 평소보다 많은 일을 해야 한다. 또 역류성 식도염이 생길 수도 있고 치매도 걱정된다"며 "건강하게 오래 살기 위해서는 소식하는 습관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서울대 의대 출신의 민혜연은 지난해 1월 배우 주진모와 결혼했습니다. 최근 다양한 정보 프로그램과 예능에 출연하며 의학 정보를 알기 쉽게 전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중국 또 '주황색 하늘'…서풍 타고 한반도 유입
  • 스가, '올림픽 강행 무책임' 외신 질문에 회피하며 '침묵'
  • 오늘부터 일반도로에서 시속 50km 넘게 달리면 과태료
  • 고창군 특정 마을 주민들 암 발병…고창군 "공장 주변 등 환경오염 조사"
  • [영상] 곰 무서운 줄 모르는 강아지...쫒아낸 방법은?
  • '사면초과' 서예지, 법적 책임은…"가스라이팅 처벌 안 돼"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