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청와대, '선장론' "완전 오보"

기사입력 2006-08-07 18:42 l 최종수정 2006-08-07 18: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청와대는 노무현 대통령이 언급한 외부 선장론에 대해 누구든지 경쟁에 참여할 수 있다는 원론적인 의미의 언급이라고 밝혔습니다.
정태호 대변인은 노 대통령의 '선장론' 언급이 여권 대선후보의 외부인사 영입을 시사하고 김근태 당 의

장을 겨냥했다는 취지의 언론보도에 대해 "완전한 오보"라고 밝혔습니다.
청와대의 이 같은 공식 입장 발표는 '선장론' 발언이 여권 대선후보의 외부 영입 시사한 것이라고 해석되면서 또 다른 당청 갈등의 요인으로 작용하는 것을 적극 차단하기 위한 것으로 풀입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빗속에 떠난 마지막 길…고향 창녕에서 영면
  • 대법, '허위사실 유포 혐의' 이재명 16일 최종 선고
  • 백선엽 장군 빗속 추모 이어져…통합당 "대통령 조문해야"
  • 1차 사고 유발자도 '민식이법' 적용…"다툼 여지 있다"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폭력 이어져…법 보호받고 싶어"
  • 200mm 넘는 물 폭탄에…'사망·침수·산사태' 곳곳 상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