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공공부문 비정규직 5만4천명 정규직화

기사입력 2006-08-08 11:32 l 최종수정 2006-08-08 17: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질문>
오늘 국회에서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를 정규직화하는 방안에 대한 구체적인 계획인 논의됐죠,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중 정규직화 되는 근로자의 대략적 규모도 확정이 됐다구요?

기자>

지난달 당정은 공공부문 비정규직 32만명중 선별작업을 통해 단계적으로 정규직화 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조금 더 구체적인 내용이 나왔습니다.

당정은 꼭 필요한 업무 즉 계약을 반복갱신하는 상시업무 담당자를 우선적으로 정규직화 하기로 했습니다.

이렇게 될 경우 전체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 31만명 가운데 5만4천명이 우선적으로 정규직화됩니다.

주 대상으로는 학교에 근무하는 조리 종사원과 사무보조원등이 대상이 될 예정입니다.

당정은 매년 계약을 경신하는 대신 계약기간을 정하지 않고 정년을 보장해주는 무기계약을 체결한다는 겁니다.

예를들어 학교 조원이 무기계약을 체결할 경우 아직 확정되지는 않았지만 약 58세까지 정년이 보장될 전망입니다.

대신 직종에 따라 정년뿐만 아니라 임금 등 처우를 개선해 주기로 했습니다.

당정은 비정규직의 처우 게선을 위해 내년에 약 2751억의 예산이 투입될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비정규직중 정규직화되는 근로자의 최종규모와 처우 등은 내년 5월 공공부문 비정규직 대책 추진위원회의에서 확정될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mbn뉴스 황승택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도심 한복판서 또 몽골인끼리 폭력
  • [단독] 마당에 곰이 어슬렁…지리산 반달곰 또 민가 출몰
  • 통합당 "민주당은 서울시장 공천해선 안 돼"…안철수·박주민 후보군 물망
  • 미, 경제 활동 재봉쇄…모더나 "전원 항체반응"
  • "키 크고 성적 오르고" 거짓 광고…바디프랜드 검찰 고발
  • 백선엽 장군, 6·25 전투복 수의 입고 영면…미 국무부도 조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