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캠벨 차관보 방한…한·중·일 연쇄접촉

기사입력 2012-01-03 17:57 l 최종수정 2012-01-04 13: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사망으로 한반도의 불확실성이 커진 가운데 미국의 움직임이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꺼져가는 대화의 불씨를 살려낼 수 있을까요?
박통일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미국이 한반도 주변 3국과 연쇄 접촉에 들어갔습니다.ㅣ

미국 국무부의 커트 캠벨 동아태 차관보는 이틀 동안 중국을 방문한 뒤, 한국과 일본을 차례로 방문할 예정입니다.

미국과 중국 간 만남은 김정일 사망 이후 공식적으로 처음 이뤄진 것입니다.

이번 방문을 통해 김정일 사망으로 연기된 3차 북·미 대화와 6자회담 재개 방안 등과 관련해 한·중·일 정부와 집중적인 의견 교환을 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미 미국 정부는 뉴욕채널을 통해 북한과 식량지원을 논의하는 등 북한에 대화 신호를 보내고 있습니다.

북한도 이번 신년사설에서 미국에 대한 비난을 자제하면서 미국과의 대화 가능성을 열어뒀습니다.

가장 급한 건 우리 정부입니다.

신년사설에서 남한을 강도 높게 비난한데다, 북한 체제의 내부 결속을 위한 수단으로 남한과의 관계를 긴장국면으로 이어갈 가능성이 크기 때문입니다.

자칫 북한과의 대화 주도권을 미국이나 중국에 넘겨줄 수도 있는 상황입니다.

▶ 인터뷰(☎) : 양무진 / 북한대학원 교수
- "김정일 유훈 통치 차원에서 대미 대중 접근을 할 것이고, 그런 측면에서 북한은 통미봉남 전략을 펼칠 것이다…."

김정일의 사망으로 한반도 정세가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든 가운데 이번 연쇄접촉을 통해 6자회담 재개의 윤곽이 드러날지 주목됩니다.

MBN뉴스 박통일입니다. [ tong1@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