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여야, 전효숙 법사위 상정 공방

기사입력 2006-09-22 11:47 l 최종수정 2006-09-22 14: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청와대가 전효숙 헌법재판관 후보자 인사청문 요청서를 국회에 제출한 것을 계기로 여야간 인사청문 절차를 둘러싼 공방이 재개됐습니다.
열린우리당은 인사청문을 위한 조속한 법사위 소집을 촉구한 반면, 한나라당은 전 후보자의 자진사퇴를 거듭 주장했습니다.
김한길 열린우리당 원내대표는 전효숙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요청서가 오늘 법사위에 회부될 예정인 만큼 정당한 절차로 후보자를 검증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김형오 한나라당 원내대표는 법사위가 대통령의 헌법위반 행위를 세탁해주는 것도 아니라며 청문회 거부 입장을 분명히 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여의도 학원강사 일가족 확진…여의도·인천 비상
  • 美 일부 도시 야간통행 금지령…트럼프 강경 대응 논란도
  • 확진자와 창문 열고 10분 대화…50대 가족 양성
  • 법요식…통합 "야당 존립 흔들어" 민주 "나중에 발표"
  • 윤미향, '김복동 장학금' 논란 "의혹 사실 아니야"
  • 美 '가혹 행위 흑인 사망' 반발 시위·폭동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