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일본 진지한 자세보이면 정상회담 가능"

기사입력 2006-09-27 21:07 l 최종수정 2006-09-27 21: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규형 외교부 제2차관은 일본이 한일 관계의 갈등 해소를 위해 진지한 자세를 보이면 언제라도 정상회담이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이 차관은 정례 브리핑에서 아베총리 취임으로 새롭게 짜

여진 일본 내각이 한일관계 발전과 동북아 평화안정을 위한 새 정책기조를 보여주길 기대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습니다.
이차관은 한일 관계 발전 뿐 아니라 이 지역의 안정,번영을 위해 한일 양국이 함께 일하는 것이 시대적 요구라며 일본 정부가 노력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재난지원금 대상자에 안내문자 발송…추석 전 지급 총력
  • 을왕리 사고에 화들짝…경찰 "주2회 이상 음주운전 단속"
  • 홍콩 첫 의료용 대마초 카페 오픈
  • 철원서 '월북 시도' 탈북민 구속…절단기 들고 횡설수설
  • 지독한 코로나19…나노바늘로 100번 찔러도 90도 가열해도 '멀쩡'
  • 고창 한과 공장 불 5억 원 피해…순천서 부녀 살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