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자이툰부대 테러기도 2명 사형선고

기사입력 2006-09-29 10:12 l 최종수정 2006-09-29 10: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해 5월말 이라크 아르빌 자이툰부대에 포탄을 발사한 테러범 2명이 현지에서 체포돼 사형선고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자이툰부대를 향해 총 4발의 포탄을

발사했던 테러범 2명은 범행 두 달만인 지난해 7월27일 쿠르드지역정부 KRG 치안 기관에 의해 체포됐습니다.
이들 테러범은 이라크 북부지역에서 저항활동을 벌이고 있는 현지 테러단체 소속으로 밝혀졌으며, 올해 5월18일 열린 재판에서 테러기도 혐의로 사형이 선고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성폭행당했어도 같은 아파트에…피해자, 고통 호소
  • 상온 노출 백신 접종 1명 이상 반응…코로나·독감 동시 감염 3건 보고
  • 빅히트 공모가 13만 5천 원…100조 원 청약 몰리나?
  • 해변서 모래 놀이 하던 일가족 3명, 파도에 휩쓸려 숨져
  • [단독] "왜 연락 안 돼"…고교 후배 납치해 폭행·협박한 일당 구속
  • 순찰차 세웠다 붙잡힌 날치기범…"택시로 착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