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재인 "NLL 포기 사실이면 정계은퇴"

기사입력 2013-06-30 20:00 l 최종수정 2013-06-30 21:20

【 앵커멘트 】
민주당 문재인 의원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NLL포기 발언이 사실이라면 정계에서 은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NLL 문제가 여야의 극한대결로 치닫고 있습니다.
김준형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민주당 문재인 의원이 정계은퇴라는 배수진을 쳤습니다.

문 의원은 긴급성명을 내고, 남북정상회담 대화록 원본을 열람해서 노무현 전 대통령의 NLL 포기 발언이 사실이라면 정치를 그만두겠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NLL 포기 발언이 없었다는 자신의 주장이 맞다면 새누리당이 책임을 져야 한다며 날을 세웠습니다.

이런 가운데 민주당 지도부는 NLL 대화록 사전유출 의혹과 관련해 첫 장외투쟁을 열고 총공세에 나섰습니다.

▶ 인터뷰 : 김한길 / 민주당 대표
- "민주주의의 후퇴, 역사의 퇴행을 우리 국민과 민주당은 절대로 용납할 수 없다, 이렇게 생각합니다. 여러분!"

새누리당은 민주당이 장외투쟁을 통해 여론을 호도하는 선동정치를 벌이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 인터뷰 : 윤상현 / 새누리당 원내수석부대표
- "민주당은 회의록 공개에 대한 논란 부풀리기에만 집착하고 정작 회의록에 담긴 내용에는 외면을 하고 있습니다."

특히 문재인 의원의 대화록 원본 열람 제안에 대해선 음성파일 원본과 녹취록도 공개하자고 역제안했습니다.

새누리당은 소속 의원들을 동원해 노 전 대통령의 NLL 포기 취지 발언을 집중 부각하는 여론전에 돌입할 계획입니다.

MBN뉴스 김준형입니다.

영상취재 : 변성중 기자
영상편집 : 김경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