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대북 영상정찰기 부품 상당수 단종"

기사입력 2006-11-01 09:57 l 최종수정 2006-11-01 09: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북 영상정보를 수집하는 금강 정찰기의 핵심 부품이 상당수 단종돼, 우리 군의 대북 영상정찰 능력에 우려가 된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국회 국방위 소속 한나라당 이성구 의원이 입수한 보고

서에 따르면, 군은 지난해 9월 미국 록히드 마틴사와 금강기의 전산장비와 영상자료처리기 대체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의원은 금강 정찰기의 핵심이라 할 영상자료처리기의 부품인 처리모듈 생산이 금강기가 국내에 도입되기 전인 98년에 이미 중단됐다고 주장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바이든, 46대 미 대통령 취임…"통합에 영혼 걸겠다"
  • 금태섭 "친구 황희, '우리 쪽 입장'이니 사과하라고"
  • 조두순 못 가둔다…'보호수용' 시도에 인권위 "기본권 침해 소지"
  • 택배업계, 설 전 성수기 택배 분류작업 등에 하루 1만여 명 투입 결정
  • 공수처 수사부·공소부 분리…김진욱 "차장후보, 내주 복수 제청"
  •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문서' 유출범은 공무원…검찰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