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예산안 D-1] 예산안 내일 예결위 단독 상정

기사입력 2013-12-01 19:40 l 최종수정 2013-12-01 2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새누리당이 내년도 예산안을 내일 예결특위에 단독 상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당은 정부·여당의 반민주·반민생 폭주를 막겠다며 의사일정 거부를 계속하겠다고 밝혀 충돌이 예상됩니다.
김시영 기자입니다.


【 기자 】
새누리당은 내년도 예산안을 오는 16일까지 처리하기로 여야가 합의했던 만큼, 예산안을 내일 단독 상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윤상현 / 새누리당 원내수석부대표
- "내일부터 예산안 심사에 착수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예산안을 상정할 수밖에 없습니다. 준예산이 집행된다면 그건 한마디로 국가적 재앙이 될 것입니다."

민주당은 이같은 새누리당의 결정을 "반민주·반민생 폭주"라며 완강하게 맞섰습니다.

▶ 인터뷰 : 전병헌 / 민주당 원내대표
- "대통령의 불통과 오만, 새누리당의 청와대만 바라보고 복종하는 '청바라기 종박'에 원인이 있습니다. 국회 일정은 중단됐지만 민생을 위한 노력은 강화할 것입니다."

여야는 어제 하루 내년도 예산안 심의를 '따로' 진행한 데 이어, 오늘도 협상을 위한 물밑접촉을 따로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새누리당이 감사원장의 인준을 강행한 데 대해 민주당이 사흘째 의사일정을 거부하고 있는 가운데, 내일 새누리당의 예산안 단독 상정을 놓고 여야의 정면충돌이 불가피해 보입니다.

MBN뉴스 김시영입니다.
[ www.facebook.com/kimjanggoon ]

영상취재 : 민병조 기자
영상편집 : 국차주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윤석열 "도와주실 것 같은 느낌"…김종인 "그건 본인 생각"
  • 김어준, 이재명 공개 지지 "빽없이 실력으로 대선 후보 된 사람"
  • 사망 교통사고 낸 후 목격자 행세한 70대, 징역 4년
  • [영상] "마스크 써 달라"는 시민 요구에…멱살 잡고 밀친 美 경찰
  • 美매체 "김여정, 김정은 제거" 보도에…국정원 "전혀 사실 아냐"
  • "아프지만 말고 언제든 돌아오라" 김선호 응원문에 누리꾼들 '갑론을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