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민간 상담전문가가 군 장병 고충 직접 상담

기사입력 2014-04-15 15: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여성가족부와 국방부는 민간의 청소년 상담 전문가가 군 장병을 직접 찾아가 어려움을 상담하는 서비스를 이달부터 시범 운용한다고 15일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군부대 인근 지역 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서 활동하는 청소년 상담 전문가 '청소년 동반자'가 군부대를 방문, 어려움을 겪는 장병을 직접 면담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상담 대상은 만 24세 이하 병, 부사관, 장교 등입니다.

 상담 전문가는 이들 장병 개인별로

위험 수준을 진단, 군이나 민간의 청소년 시설 또는 관련 기관과 연계해 일정 기간 지속적으로 관리합니다.

 두 부처는 군부대가 밀집한 경기·강원·인천지역을 시작으로 2017년도까지 서비스를 전국에 확대할 계획입니다.

부대별로 배치된 '병영생활 전문상담관'의 도움을 받지 못하는 지역이나 상담 대기 중인 장병에게 우선으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행안부 "여가부 폐지 후 복지부 산하 본부로"…조규홍 "효율적"
  • "박수홍 병원 실려간 후, 아들 폭행한 부친은 형수와 식사"
  • 합참, 강릉 '현무 미사일' 낙탄 사고 사과…주민은 밤새 '덜덜'
  • 추경호 "법인세 인하폭, 중소·중견기업이 대기업보다 크다"
  • '일가족 3명 먹튀' 이어…남양주 곱창집, 이번엔 60대 3명이 또 '먹튀'
  • 마약 하는 부모와 살던 2살 아기 사망…"아기 모발서 마약 성분 검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