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서울시장 토론회, 정몽준 "농약급식 사과해야 한다"…박원순 입장은?

기사입력 2014-05-27 10:51

'서울시장 토론회' '농약급식' / 사진=SBS 방송 캡처
↑ '서울시장 토론회' '농약급식' / 사진=SBS 방송 캡처


서울시장 토론회, 정몽준 "농약급식 사과해야 한다"…박원순 입장은?

'서울시장 후보 TV 토론회' '농약급식'

서울시장 후보인 정몽준 새누리당 후보와 박원순 새정치민주연합 후보가 '농약급식'을 놓고 공방을 벌였습니다.

지난 26일 오후 열린 서울시장 후보 토론회에서 정몽준 후보는 "박원순 후보가 자랑하는 친환경 무상급식 식재료에서 잔류농약이 나왔고 가격도 비싸다는 감사 결과가 나왔다"며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이어 정 후보는 "서울시 급식은 친환경 급식이 아니라 고가의 '농약 급식'이다. 박원순 후보는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박원순 후보는 "어떤 경우에도 농약이 잔류한 식자재를 학교에 공급한 적이 없다. 오히려 서울시 산하 기관

이 매일 검사해 잔류 농약을 파악하고 전량 폐기했다. 오히려 이는 서울시가 칭찬 받을 일"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서울시장 후보 TV 토론회와 농약급식'에 대해 네티즌들은 "서울시장 토론회 농약급식, 흐음.." "서울시장 토론회 농약급식, 어제 봤어야 했는데" "서울시장 토론회 농약급식, 공방 보다는 공약이 궁금했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