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시진핑 방한 이틀째, 中 국가주석 최초! 서울대 강연…주제보니 '대박!'

기사입력 2014-07-04 12: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시진핑 방한 이틀째' '시진핑 서울대 강연' / 사진=MBN
↑ '시진핑 방한 이틀째' '시진핑 서울대 강연' / 사진=MBN


시진핑 방한 이틀째, 中 국가주석 최초! 서울대 강연…주제보니 '대박!'

'시진핑 방한 이틀째' '시진핑 서울대 강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국빈 방한 이틀째인 이날 서울대학교 강연과 국회를 방문합니다.

전날 박근혜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진 시진핑 주석은 4일 오전 국회를 방문해 정의화 국회의장과의 면담에 이어 서울대에서 강연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시진핑 주석의 서울대 강연은 역대 방한한 중국 국가주석 가운데 최초의 대중연설이라는 점에서 이목을 끌고 있습니다. 시진핑 주석은 강연에서 한·중 관계뿐 아니라 동북아와 전세계 무대에서의 미래지향적인 메시지를 던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시진핑 주석 내외는 낮에 서울 시내 모처에서 박 대통령과 특별 오찬을 함께 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는 지난해 6월 박 대통령의 국빈 방중 당시 시진핑 주석이 국빈만찬과 이튿날 특별 오찬을 대접한 데 대한 답례로 보입니다.

이어 시진핑 주석은 또 450여

명의 한·중 기업인들이 참석하는 '경제통상협력포럼'에 박 대통령과 함께 참석해 기업 전시회도 둘러볼 예정입니다.

이후 시진핑 주석은 중국 측의 내부 행사에 참석한 뒤 저녁 무렵 중국으로 돌아갑니다.


'시진핑 방한 이틀째' '시진핑 서울대 강연' '시진핑 방한 이틀째' '시진핑 서울대 강연' '시진핑 방한 이틀째' '시진핑 서울대 강연'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결렬...아침 첫차부터 파업 돌입
  • "휘발유 없습니다"…기름 떨어진 주유소 '확대'
  • 가나전 논란의 순간들...심판은, 벤투는 왜?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