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재벌총수 청문회] 이승철 "靑 지시·요청 거절하기 어려웠다"

기사입력 2016-12-06 13:19

[재벌총수 청문회] 이승철 "靑 지시·요청 거절하기 어려웠다"

청문회 이승철 / 사진=MBN
↑ 청문회 이승철 / 사진=MBN

이승철 전국경제인연합회 부회장은 6일 미르·K스포츠 재단에 대한 기업 출연과 관련, "청와대 지시와 요청을 거절하기 어려웠다"고 밝혔습니다.

이승철 부회장은 이날 '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청문회에서 증인으로 나와 '과거에 (전경련이 만든) 다른 여러 재단과 미르·K스포츠 재단과의 차이점'을 묻는 새누리당 최교일 의원의 질의에 "여러 가지 세세한 부분을 청와대에서 많이 관여했다는 게 차이점"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부회장은 '미르·K스포츠 재단 설립과 관련해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 증인으로 나와 자발적으로 출연했다고 했던 증언을 바꾼 게 맞지 않느냐"는 최 의원의 질의에 "네"라고 짧게 답했고, '그 후 청와대 지시에 의한 것이었다는

말씀을 하셨죠'라는 물음에도 "네"라고 답했습니다.

이날 청문회에서 '총수 중에 촛불집회에 나간 분 있으면 손들어 보라'는 민주당 안민석 의원의 요청에 이승철 부회장은 혼자 손을 들었다가 안 의원이 "당신은 재벌이 아니잖아요"라고 하자 멋쩍은 웃음을 지으며 손을 내리기도 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