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재인 후보 측 "스탠딩 토론, 자유토론 형식이어야"

기사입력 2017-04-15 17: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스탠딩 토론/사진=연합뉴스
↑ 스탠딩 토론/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측이 '스탠딩 토론'을 거부했다는 보도에 대해 악의적 왜곡이라고 반박했습니다.

문재인 후보 측은 스탠딩 토론 취지는 적극 찬성하고 환영하지만 토론 취지가 10

0% 살아나려면 자유토론 형식이어야 가능하다고 전했습니다.

문 후보 측의 박광온 단장은 "예를 들어 토론 시간이 전체 120분이라면 한 후보가 토론에서 말하는 시간이 20분 정도고 나머지 100분 정도는 가만히 서있어야 하는 것인데 스탠딩 토론 취지와는 맞지 않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서해 피격' 관련 문재인 전 대통령에 서면조사 통보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공소장 2건' 이재명 정조준…검찰 수사 어디까지?
  • 가습기 살균제 성분 들어가 판매금지 됐는데…온라인에서 버젓이 판매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국군의날에 중국군 장갑차 등장·'멸공' 아닌 '승리'?…"군 실수·외빈 배려차"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