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민노당, 가축전염병예방법 개정안 발의

기사입력 2008-06-05 19:25 l 최종수정 2008-06-05 19:25

민주노동당은 광우병 의심국가로부터 쇠고기 수입을 제한하는 내용의 가축전염병예방법 개정안을 강기갑 원내대표 명의로 발의했습니다.
강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부당한 한미 쇠고기 협상을 무효화

하고 국민의 건강권과 검역주권을 지키기 위해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습니다.
개정안은 광우병 발생 국가와 발생의심 국가로부터는 20개월 미만 소의 뼈 없는
살코기만 수입하도록 하고, 동물성 사료 금지와 이력추적 규정을 어길 경우 즉각
수입과 유통을 중단하도록 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